• 비나타임즈에서는 2007년부터 축적된 베트남 관련 자료를 검색하실 수 있습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목록
  • 아래로
  • 위로

지난 12월 18일 한국의 제주도에서 개최된 전세계 여자 대학생 약 7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World Miss University 2019" 결승전에서 응옌 티 탕 콰 (Nguyen Thi Thanh Khoa, 25세)씨가 그랑프리의 영광을 차지했다. 베트남 사람인 이 대회에서 그랑프리를 수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nv_sukn.jpg


이번에 그랑프리를 수상한 여대생은 현재 호치민시 공업 대학 (Truong DH Cong nghe)의 영어과에 재학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79212086_2620181858060827_5492254189276889088_o_vxhy.jpg


응옌 티 탕 콰씨는 177cm의 높은 신장과 82-64-92의 몸매로 패션 모델 경력으로 자연스런 워킹을 선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대학에서 영어를 전공하고 있기 때문에 심사 위원들의 질문에도 자연스럽게 대답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thanhnien >> vinatimes : 2019-12-19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data-matched-content-rows-num="2,1" data-matched-content-columns-num="2,4" data-matched-content-ui-type="image_stacked,image_stack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