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호찌민시에서 활동하는 시장조사 기관인 Q & Me가 약 6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베트남 소비자들의 스마트폰 브랜드 선호도 설문조사에서 "애플"이 46%로 1위를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삼성"이 36%로 2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뒤를 이어 오포와 노키아 브랜드 순으로 나타났다.

most-popular-smartphone.jpeg
[ 그래프 출처: vnexpress ]

응답자들은 애플을 선호하는 가장 큰 이유로 고품질(78%), 브랜드 이미지(71%), 높은 보안(65%), 디자인(59%) 그리고 카메라 성능(57%) 순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에 따르면, 애플은 특히 젊은 층에서 많은 사랑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삼성 브랜드는 30세 이상의 연령층에서 인기를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베트남 소비자들의 재 구매 관련 설문에서는 약 44%가 애플을 재 구매 할 의사가 있다고 밝혔으며, 삼성(26%) 그리고 빈그룹의 신생 브랜드 Vsmart (6%)가 뒤를 이었다.

소셜미디어 마케팅 및 광고 대행사인 We Are Social에 따르면, 베트남에서 약 7,500만 명이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나 전체 인구의 약 80%가 스마트폰을 보유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vnexpress >> vinatimes: 2020-12-30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1

이상해
애플을 갖고 있으면 무시 안 당한다는 베트남 사람들의 허세주의는 중국만큼 강하지.
2021.01.04. 19:16

삭제

"이상해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