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베트남 기획투자부 장관은 오늘 기업들과 회의에서 베트남의 코로나19 바이러스 통제가 잘 진행되면 중국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기 원하는 글로벌 기업들이 베트남으로 공급망을 확대할 가능성이 높다고 언급했다.

thu-tuong-2503-1589003323.jpg
사진 출처: Quang Hieu / VnExpress ]

이러한 상황들은 베트남 경제를 소생시키고 한 걸음 앞서 추진력을 확보할 수 있으며 국제 무대에서 새로운 지위를 차지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무엇보다 코로나19 방역이 성공하게 되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찾을 수 있을 것이란 희망을 표현했다.

Nikkei에 따르면, 미국 애플은 2분기에 베트남에서의 생산량을 약 30% 이상 늘렸다고 보도하고, 삼성도 일부 프리미엄급 스마트폰 생산을 베트남으로 집중할 계획인 것으로 알고 있다고 언급했다.

한편, 회의에서 경제위원회의 보고에 따르면 최근 일부 외국인 투자자들은 "안전에 대한 신뢰"로 베트남으로 투자처를 옮길 계획이라고 밝힌 외국계 회사들이 있다고 언급했다.

vnexpress >> vinatimes : 2020-05-09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