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베트남에서 활동하는 부동산 개발업자들은 베트남이 투자를 촉진하고 프리미엄 아파트의 재고를 감소시키기 위해서는 기존 외국인 부동산 소유 한도를 완화해야 한다고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WEBshutterstock1531681220-1588-3548-8964-1588115709_680x408.jpg
[ 사진 출처: Shutterstock / Zapp2Photo / VnExpress ]

베트남 부동산업협회(VARS)는 아파트 프로젝트의 경우 외국인 소유 한도를 약 30%로 제한하고 있어 외국인들의 수요 증가에 대응할 수 있는 부동산 개발업자들의 능력이 제한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대다수의 외국인들이 하노이시와 호찌민시의 프리미엄 프로젝트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지만, 현재 개발된 프리미엄 아파트를 소화하기에는 내국인들에게는 너무 비싸게 인식될 때도 있다고 언급했다.

이 같은 상황에 따라 최근 몇 년간 프리미엄 아파트들의 미분양 재고가 증가하고 있어 외국인들의 부동산 보유 지분율을 조정하면 이 같은 재고를 줄이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협회측은 밝혔다.

한편, 베트남에서는 국토 안보와 관련되지 않은 지역에 대해서는 외국인들도 토지를 매입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지만, 주택이나 아파트의 경우 전체 프로젝트의 약 30% 이하로 제한하고 있는 상황이다.

업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지난해에는 하노이시와 호찌민시에서 부동산에 관심을 갖는 외국인들이 증가하면서 외국인들의 구매로 실제 이어지면서 최근 10년 만에 최고치인 380억 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Savills Vietnam 관계자는 베트남 현지에서 부동산 구매에 관심을 가지는 외국인들은 대부분 베트남에 투자한 한국, 일본 그리고 유럽 및 미국계 기업들에 근무하는 직원들로 나타나 향후 그 수요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그는 호찌민시 2구의 경우 이미 아파트 프로젝트의 외국인 소유 지분 상항선인 30%을 대부분 넘겼다고 언급했다.

업계 관계자들은 호찌민시 프리미엄 아파트가 일반적으로 홍콩이나 싱가포르보다 약 20~30% 수준 저렴한 상황이다고 언급했다. 외국인 투자자들은 베트남을 제조업과 관광 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발전 가능성이 있는 지역으로 판단하고 많은 외국계 기업들이 진출하면서 많은 구매 희망자가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지난해 국회에 보고된 내용에 따르면 2015년 7월 외국인들의 부동산 소유권법이 시행된 이후 지난해 11월말 기준 베트남 국내에서 부동산 소유권 등록을 마친 외국인은 불과 800여 명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나 실제 현장에서는 최종 소유권 발행에 소극적인 상황으로 나타났다고 언급했다.

vnexpress >> vinatimes : 2020-04-29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