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얼마전 까지만 해도 너도 나도 베트남 전문가였던 때가 있었다, 축구 대표팀 한국인 감독으로 인해 특별한 이슈가 없었던 한국의 미디어들에게는 아주 좋은 재료였고, 너도 나도 베트남은 우리의 친구 나라라고 추켜 세우던 그 때가 불과 얼마전이다.

ppp.png
[ 사진 출처: 충청남도 블로그 ]

하지만, 그런 모든 행동이나 아는체는 "정말 베트남을 너무도 모르고 하는 소리"였다는 것을 확실하게 보여주는 일련의 불확실한 상황들이 이번 주 부지불식간에 발생하고있다. 

"사전 통보나 예고도 없이 문을 닫아버릴 수 있는 나라, 무조건 해 놓고나서 몰랐다고 할 수 있는 나라, 일단 저질러 놓고 나중에는 나도 모르는 일이었다고 할 수 있는 나라, 나중에 아무도 그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는 불확실성의 나라"가 우리는 그 동안 우리 동포들이 살고있는 북쪽의 그곳 한곳이라고만 생각했다.

하지만, 이번에 여지없이 실력 발휘를 하는 이곳을 보고 다시 한번 깨닫는다. "여기가 거기였지?"라는 깨달음의 한마디...

"탈조선이니 헬조선이니...," 아무리 떠들어봐도 내 나라 내 조국보다 더 좋은 곳은 세상 어디에도 없다. 부당하면 부당하다고 애기라도 할 수 있고, 내가 안되면 내 후손들이 낱낱히 까발려는 줄 수 있다는 믿음이 있는 곳은 내 나라뿐이다.

지난 2주간 베트남에서는 한 건의 "코로나19" 확진자도 발생하지 않았다. 너무 관리가 잘되고, 사람들끼리 접촉도 없고 그래서 추가 확진자가 없다고 이해하려 해도 왠지모를 헛웃음이 나올것 같아 참기가 힘들다.

한국뿐만 아니라, 세계 여러나라에서 확진자들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확진자가 안나오거나 아예 발생하지 않은 나라들 중 "코로나19" 원산지인 중국과 국경선을 맞대고 있는 동남아 국가들에 유독 눈길이 가는 이유는 뭘까?

그렇다고 하더라도 우리는 이곳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이다. 어떻게든 이곳에 맞춰서 살아가야하고, 여기서 뭔가를 이뤄야하는 목표를 가진 사람들이다. 그렇기에 당당히 버틸 수 있는 것이다. 

여기에서 그들이 원한다면 간도 쓸개도 줘야겠지만, 한국인으로서의 자존심은 당당히 지켜야겠다. 무엇보다 개인이 지켜야 할 개인 위생과 마스크 착용하기 그리고 대중과의 첩촉 최대한 줄이기 등 문화 시민으로서의 자존심은 지켜야겠다.

이쯤에서 "부당하다고, 이런게 어딨냐?"고 항의해 봤자..., 여기는 베트남이다. "베트남은 미국과도 싸워 이긴 자존심(?) 강한 나라" 라는 것을 알아야한다.  피할 수 없으면, 이젠 지킵시다. 문화적인 우월성과 경제적인 창의성을...

하노이안: 2020-02-28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6

류룯

***들은 믿을게 아니란걸 다시 한번 느꼈다.
투자금 전부 회수하고 다른 곳으로 옮겨라.
이런 나라랑 뭘하냐.
이번 사건들은 분명히 나중에 외교문제로 연결될 수 있다.

2020.02.28. 19:27

삭제

"류룯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아둥
코로나 대처는 아주 잘하고 있지만
적어도 상대국에 통보를 하고 공유해야
여기서 살고있는 사람들이나 여행오는 사람들이나
트러블 발생이 안생기는데 이건 뭐 지들 마음데로니
영사관 니들도 일똑바로해라. 보건복지부에 떠밀지말고 외교부가 일안하고 뭐하는데??니들이 우리를 보호해줘야지 보건복지부가 우리 보호해주냐???
2020.02.28. 20:48

삭제

"아둥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KAIRA
공항에서 쌍욕과 큰소리로 입국금지와 출국금지에 대해 항의하고 있는 오도가도 못하는 한국인 도화지 아저씨들을 보면서...

한심하단 생각이 들었는데, 돌려 생각해보니. 나 또한 그 대상자가 될뻔한 상황이라...아차 싶더군요
2020.03.13. 10:14
프리맨
자존심 강한 나라 비엣남...
자존심으로 붙으면 한국을 이기기 어려울 텐데...
2020.04.01. 11:55
하노이본주-
profile image
코로나 끝나면 모든게 현실이 될텐데..
아직도 꿈을 꾸는 비엣남..
2020.04.01. 12:20
뒷방노털
코로나19의 베트남현황을 매일 보면서 이 숫자는 믿어도 되는 지 의아심이 생긴다. 검사키트의 수급이 원활한 지에 대하여 한마디도 없다. 확진자가 안 나오고 있어서 검사키트가 필요없는 지 베트남산 검사키트로 충분하다는 것으로 이해하려고 한다. 지금의 상황이 얼마나 더 이어질 지? 베트남 거래처들의 공장 가동율이 30%도 안된다. 잘 이겨내기를 바랄 뿐이다.
2020.04.22. 05:55
data-matched-content-rows-num="2,1" data-matched-content-columns-num="2,4" data-matched-content-ui-type="image_stacked,image_stack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