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검색

정치/경제 베트남 첫 지하철 운행 후 6개월 만에 200만 달러 손실

비나타임즈™
0 0
베트남에서 처음으로 운행을 시작한 깟링-하동 (Cat Linh-Ha Dong) 지하철 노선을 운영하는 하노이 메트로 (Hanoi Metro)는 지난 해 11월부터 노선이 개통된 이후 현재까지 약 540억동 (약 232만 달러)의 손실을 보고했다고 VnExpress 뉴스가 전했다.

감사를 받은 재무 보고서에 따르면, 하노이 메트로社가 2015년 운영을 시작한 이후 회사의 누적 손실은 약 1,600억동 (약 690만 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11월 베트남 최초로 지하철 노선이 상업 운행을 시작한 이후 약 50억동의 수익이 발생했지만, 운영 비용은 약 600억동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높은 인건비 비중으로 전년에만 약 640억동의 순손실을 기록하면서 손실 발생의 가장 주요한 요인으로 작용했다고 관계자가 언급했다. 한편, 지난 2020년에는 230억동의 손실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앞서, 하노이시 인민위원회는 깟링-하동 (Cat Linh-Ha Dong) 지하철 노선 요금에 대한 보조금으로 연간 144억동 (약 622,470달러)을 지출하는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베트남에서 최초로 운행되기 시작한 깟링-하동 (Cat Linh-Ha Dong) 노선은 총 연장 약 13km의 구간에서 총 소요시간은 23분으로 나타났다. 승차권은 8,000~15,000동, 월간 패스는 20만동이다. 해당 노선에서 지난 6개월 동안 총 316만 명의 승객을 수송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하노이시에서는 2030년까지 총 10개 노선의 지하철이 운영될 계획이며, 총 연장 417km로 지상 노선이 약 82% 수준이고 나머지는 모두 지하 노선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vnexpress >> 비나타임즈: 2022-06-19
공유스크랩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공유

퍼머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