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검색

생활/문화 내국인 출입 가능한 베트남 최초의 카지노, 3년간 시험 운영 개시

비나타임즈™
0 0

베트남 남부에 위치한 푸꿕섬에 내국인들도 출입이 가능한 최초의 카지노인 코로나 리조트 & 카지노(Corona Resort and Casino)가 베트남 최대 민간 기업인 빈그룹(Vingroup)이 약 50%의 지분을 확보하고 있는 Phu Quoc Tourism Investment and Development社에 의해 약 50조동(약 21억 5,000만 달러)이 투자되어 건설되었다.

 

shutterstock772085326-15479612-7025-8870-1547961424_680x0.png

 

카지노는 한시적으로 3년간의 시험 운영을 조건으로 24시간 운영할 수 있는 허가을 받았다. 도박장에 출입할 수 있는 베트남인의 조건으로는 만 21세 이상, 한 달에 약 1,000만동(약 430달러) 이상의 수익 그리고 범죄 기록이 없어야하며, 가족들의 이의 제기 기록이 없어야한다.

 

카지노 입장료는 24시간 기준 100만동(약 43달러) 또는 한달(최대 플레이 시간은 720시간)에 2,500만동(약 1,000달러)이다.

 

도박을 "사회 악"으로 취급하고 있는 베트남은 지금까지 베트남에서 운영하고 있는 카지노에 내국인 출입을 금지하고, 외국인 여권을 소지한 사람만 입장할 수 있도록 관리해왔었다.

 

한편, 베트남의 또 다른 부동산 대기업 중 하나인 썬그룹(Sungroup)은 하롱베이가 위치한 꽝닌(Quang Ninh)省 지역에 새로 개장한 국제공항 인근에 번돈(Van Don) 카지노를 오픈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vnexpress >> vinatimes : 2019-01-20

공유스크랩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공유

퍼머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