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분야의 다양한 의견을 제시합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검색

생활 베트남에서 운전하기: 고속도로에서 무슨일이?

비나타임즈™
0 0

최근 베트남에서 자동차가 늘면서 운전 습관을 다시 한번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됐다. 이곳에서는 대부분 오토바이를 운전했던 경험이 있기 때문에 "역주행", "사선주행", "깜짝주행" 등 다양한 묘기들을 자동차 운전하면서도 재현해 낸다.


한참 고속도로를 달리던 차량 앞으로 도저히 이해가 되지 않는 상황이 벌어졌다. 컨테이너 차량이 고속도로에서 역주행을 하기 위해 차량을 돌리는 건지? 아니면 역주행 하다 다시 정주행 하기 위해 차를 돌리는 건지? 고속도로에서 도대체 어디로 가려고 하는지..., 이해가 안되는 상황이 벌어졌다.


tn_express.jpg


이곳 베트남 사람들은 오토바이를 타고가다 자기가 가고 싶은 방향으로 그냥 팍 들어간다. 뒤에 따라오는 차량은 아랑곳하지 않고 자기가 가고 싶은 방향으로 덤덤하게 진행한다. 자동차 운전을 하다보면 정말 아찔한 상황을 몇 번이나 맞이한다. 무엇보다 이상한 상황은 "앞뒤 좌우을 살펴보지도 않고, 그냥 자기가 가고 싶은 방향으로만 간다."는 것인데.., 이상한 것으로 서로 싸움이 일어나지 않는다는 것이다.


이들은 자기가 잘못한 상황이면서도 모른체하고 그냥 뻔뻔스럽게 지나간다. 하지만, 한국인들은 운전대를 잡고 험악한 얼굴로 째려본다. 하지만, 이들은 오토바이를 타고 고개를 돌리고 그냥 유유히 지나간다. 화난 사람만 약오르는 상황이 연출된다.


고속도로에서도 마찬가지다. 오토바이 운전하던 사람이 차량을 운전하니..., 무슨 생각을 가지고 운전하는지 이해가 안가는 상황이다.


앞으로 베트남에서 한국인 스스로 운전해야 할 경우가 다가올 것으로 보인다. 현재까지는 인건비가 싸고 차량이 비싼 상황이라 운전기사가 운전하는 차량을 타는 경우가 많다. 또한, 사고가 발생했을 경우 처리도 어렵고 자동차 보험도 제대로 갖춰지지 않은 상황이라 자가 운전은 힘들다고 판단된다. 하지만, 시간이 흐르고 상황이 바뀌면 자가 운전을 해야 하지 않을까?




하노이안: 2014-11-05


공유스크랩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공유

퍼머링크